본문 바로가기

Childcare Diary125

구명조끼는 가라! 다현이와 함께 체험해 본 유아용 물놀이 튜브 레오파이! 페이스북 모 그룹 야유회에서 유아용 물놀이 튜브 레오파이를 경품으로 제공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가장 먼저 생각난 것이 다현이였습니다. '다현이한테 해주면 정말 좋아할텐데...' 하는 생각이 머리속을 떠나지 않았었죠. 아쉽게도 야유회에는 참석하지 못했지만 지인께서 레오파이 제품을 보내주셨네요~ ^^ 이런 횡재가 어디있나~ 생각해보니 다현이와 워터파크에 많이도 갔었네요.. 도고에도 가보고, 용평리조트에도 가보고, 웅진플레이도시에도 가보고... 저 어렸을때는 개울가에서 멱을 감곤 했는데.. 정말 세상이 많이 변했습니다. ㅎㅎㅎ 하루에 몇만원씩 내고 물놀이를 하는 세상이라니... 유아용 물놀이 튜브인 레오파이를 받고 보니 이걸 다현이한테 착용해주고 물놀이 하는 모습을 보고 싶어 미칠 것 같았습니다. 그렇다고 멀리.. 2012. 7. 9.
다현이 동생, 둘째 이름은 승후로 지었습니다. 다현이 동생이 5월 21일에 태어났으니 벌써 한달이 지났군요! 다현이 때는 블로그에 사진도 많이 올리고 했는데 요즘 너무 많은 일들이 있어서 여력이 없네요.. ^^ 둘째 이름은 윤승후(尹升侯)로 지었습니다. 네임하우스라고 하는 인터넷 작명소에서 지었는데요, 다현이 이름도 이곳에서 지었습니다. 그런데 다현이 때는 이름 후보가 엄청 많았는데 이번에는 8개 밖에 추천을 안해줘서 고르기가 상당히 어려웠습니다. 게다가 추천해준 이름들이 죄다 연예인 이름 비슷한 것들이더군요... ㅎㅎ 작명도 이젠 연예인 트렌드를 따라 가나 봅니다. 예성, 은혁, 재현, 예찬, 수혁 등의 이름이 있었으나 승후가 가장 마음에 들었습니다. 앞으로 큰 일을 하라는 뜻으로... ^^ 이름이 아주 좋다고 합니다~ ㅎㅎ 요즘 승후가 많이 자랐.. 2012. 6. 23.
다현이 동생 둘째 진주가 태어났습니다. ^^ 5월 21일, 다현이 동생인 둘째 진주가 태어났습니다. 태명이 진주인데요, 건강한 사내아이입니다. 다현이 태명은 '태양'이었었죠~ ^^ 아직 이름을 짓지 못한 관계로 여전히 태명을 부르고 있답니다. 사실 진주가 우리 곁에 오기까지 몇가지 이슈가 있었답니다. 엄마 뱃속에서 거꾸로 있어서 엄마 아빠 속을 많이 태웠답니다. ㅎㅎ 그래도 다행히 역아회전술을 잘하시는 의사분을 만나 제 자리를 잘 잡아 자연분만할 수 있었답니다. 문제는 역아회전술로 아이를 돌리고 나니 바로 세상 밖으로 나올려고 했었답니다. 그래서 배를 부여잡고 더 키워서 나아야 한다는 일념으로 몇일을 버텼었죠. 애기 키운다고 당도가 높은 수박과 고기를 많이 먹기도 했답니다. ㅎㅎ 지금 생각하면 참으로 웃기는 일이지만 그때는 참으로 심각한 마음으로 .. 2012. 6. 6.
다현이와 함께 한 63빌딩 4월 11일, 투표를 마치고 다현이와 함께 63빌딩을 찾았습니다. 저는 아주 어렸을때 가본적이 있는데, 아내는 한번도 가본적이 없다고 하더군요~ ^^ 투표를 일찍 마치고 가서 인지 한산한 분위기였습니다. 수족관이 10시 오픈인데 그 전에 도착했다는.. ㅋㅋ 조금 기다렸다고 수족관에 들어갔습니다. 그런데 예전에는 큰 바다거북과 상어가 있었던 것 같은데 지금은 없더군요~ 기대를 많이 했었는데... 제가 못 찾은 걸까요? ^^ 수족관을 거쳐 밀납인형들이 전시된 것으로 향했습니다. 솔직히 이걸 왜 보러 갔는지는 모르겠지만... ㅋㅋ 그래도 저 노무현 대통령님과 사진도 찍었답니다~ ㅎㅎ 밀납인형 보고 전망대도 보고 왔는데, 다현이가 너무 졸려해서 일찍 왔습니다. 저 다현이랑 이러고 살고 있답니다~ *^^* 다현이.. 2012. 4.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