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육아일기166

둘째 승후 돌사진 찍고 왔습니다! 둘째 승후가 2012년 5월 21일에 태어났으니 벌써 10개월이 지나 11개월째에 접어드는군요.. ^^ 지난 4월 3일 승후 돌사진을 찍고 왔습니다. 요즘 이것저것 바쁜 와중에 하루를 다 투자해서 찍고 와서 힘들기는 했지만 이제 또 하나의 산을 넘었다는 생각에 너무나 행복하더군요. ㅎㅎ 안양일번가에 있는 나무그늘이라는 스튜디오에서 찍고 왔는데요.. 가격대비 해서 괜찮은 퀄리티를 보장해 주기에 부담없이 찍고 왔답니다. ^^ 우리 왕자님 사진 함 감상하시겠어요? 2013. 4. 9.
9월 26일, 할로윈 축제가 한창인 에버랜드에 다녀왔습니다. 다현이, 승후와 함께 에버랜드에 다녀왔습니다. 아내가 자기 주위에 에버랜드 안갔다온 집은 우리 집밖에 없다고 하도 닥달을 하길레 복잡하지 않은 평일로 날 잡아서 다녀왔죠~ 에휴.. ㅋㅋ 에버랜드.. 정말 꿈과 환상의 세계더군요! 어디에선가 피터팬이 날아올 것만 같은 그런 세계였습니다. 아.. 피터팬은 네버랜드에 살죠? ㅋㅋ 이번에 에버랜드에 가서 저도 몇가지 새로운 경험을 하게 되었습니다. 우선 3D 영화를 처음 봤습니다. 안경을 끼고 보니 정말 입체적으로 보이더군요. 신기했습니다. 물론 영화라고는 하나 '뽀로로'가 주인공인 에니메이션이긴 했습니다. ^^; 그리고 처음으로 사파리에도 들아가 봤습니다. TV로는 많이 봤었는데 직접 들어가 보기는 처음이었습니다. 나름 재미있더군요! 솔직히 하루 종일 에버랜드.. 2012. 9. 28.
둘째 승후의 백일 사진 찍고 왔어요! 몇일 전 둘째 승후의 백일 사진을 찍고 왔습니다. 정식 사진도 받기는 했는데 메이킹 사진을 먼저 공개합니다. 정말 이쁘지 않나요? ^^ 근데.. 이건 비밀인데요... 첫째 다현이 사진이 너무 화사하게 잘 나와서 주인공인 승후가 살짝 가려지네요.. ^^ 정말 다현이 얼굴에서 광채가~~~ ㅎㅎㅎ 저 딸바보 맞나 봅니다. ^^; 2012. 9. 28.
태풍 볼라벤이 온날이 둘째 승후의 백일이었습니다. 태풍 볼라벤이 대한민국을 강타한 8월 28일이 둘째 승후의 백일이었습니다. 바람이 거셌지만 아침에 사무실에 들러 백일떡을 돌리고 집에 일찍 들어와 백일 준비를 했습니다. 백일 준비라 하여 잔치를 하는 것이 아니었기 때문에 백일상 차리고 몇가지 데코레이션을 했을 뿐입니다. 물론 아내가 거의 모든 것을 다했지만 말입니다.. ^^; 식구들이 모여 승후의 백일을 축하해주고 함께 기념 사진을 촬영했습니다. 역시 남는건 사진 밖에 없다는 일념하에.. ㅎㅎ 첫째 다현이에 비해 둘째 승후는 신경을 많이 못써줘서 미안했는데, 그래도 잘 커주고 있어서 대견합니다. 초강력 태풍 볼라벤 앞에서도 끄떡없었듯이 건강하고 멋진 싸나이로 자라나길 바래 봅니다. 승후! 파이팅!!! 2012. 9.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