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사다난, 우여곡절이 많았던 2012년이 역사속으로 사라졌습니다. 이제 새해, 2013년이 밝았습니다.

 

2012년은 저에게 있어 정말 많은 일이 있었던 한해였습니다. 가장 기뻣던 일은 다현이 동생, 둘째 승후가 태어난 일입니다. 정말 지금 생각해도 눈물이 핑 도는군요.. *^^*

 

업무적으로는 포스코(POSCO) 소셜미디어 도입 전략 컨설팅 프로젝트에 참여했던 일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정말 많이 부딧히고 깨지면서 많은 것을 배우고 이루었던 프로젝트라 할 수 있습니다. 아마도 앞으로 비즈니스를 하면서 굉장히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저의 다섯번째 책인 <플랫폼이란 무엇인가? : 구글처럼 개방하고 페이스북처럼 공유하라>를 출간한 일이 무엇보다 가슴을 뛰게 합니다. 책을 쓰고, 그 책이 세상에 빛을 보는 것을 바라보는 것 만큼 저자의 가슴을 뛰게 하는 일은 없으니까요! 특히나 최근 들어 갈수록 판매량이 늘고 있어서 베스트셀러까지는 못갔지만 스테디셀러로 꾸준히 사랑받게 되지 않을까 기대가 큽니다.

 

비즈니스 적으로도 2012년은 많은 일들을 이루어냈습니다. 숙원이었던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의 인터넷신문사업 등록을 마치고 정식 인터넷언론으로 발돋움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였습니다.

 

또한 메타블로그 운영을 통해 쌓인 블로거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체험단 마케팅을 비롯한 블로그 마케팅 비즈니스를 활발히 전개해 나가고 있습니다. 비타민하우스 천연비타민, 앵그리버드 미니 스피커 등의 체험단을 진행하여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아이패드 미니를 걸고 한국인터넷진흥원 웹체크 리뷰 캠페인(blogwide.kr/article/36108)을 진행하여 좋은 성과를 내기도 했습니다. 양질의 리뷰 콘텐츠를 이끌어 냄으로써 블로그 마케팅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고 자평하고 있습니다.

 

한국학중앙연구원(www.aks.ac.kr)과 함께한 <2012 청소년 행복 콘서트(blogwide.kr/article/23685)>도 빼놓을 수 없는 성과입니다. 와이드커뮤니케이션즈는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운영했으며, SNS 서포터즈를 모집하고 운영하였습니다. SNS 마케팅을 총괄한 주관사로 활약했습니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좋은 일만 있었던 것은 아닙니다. 블로그와이드를 언론으로 키워보고자 함께 했던 기자들과 끝까지 함께 하지 못한 것이 가장 마음 아픕니다. 지금 현재의 수익 구조로는 도저히 버텨낼 재간이 없었습니다. 결국 비즈니스적으로 많은 성과를 내기는 했지만 그것을 수익으로 연결시키는데는 한계에 봉착했다 할 수 있습니다. 결국은 돈이 문제입니다!

 

그래서 2013년도 목표도 자연스럽게 세워졌습니다.

 

2012년도 목표가 1인기업을 졸업하는 것이었다면, 2013년도 목표는 회사의 수익 구조를 정착시키는 한해로 만드는 것입니다. 혼자서는 어떻게든 먹고 살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직원까지 함께 먹고 살 수 있는 수익 구조를 만드는 일은 생각보다 힘들었습니다. 이제 이러한 수익 구조를 만들기 위해 2013년에도 열심히 뛰어보겠습니다.

 

이를 위해 회사 홈페이지도 새로 만들 것이고 신규 커뮤니티 사이트도 새롭게 구상하고 있습니다. 좀더 구체화되면 블로그를 통해 여러분에게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2012년을 리뷰해 보고 2013년의 목표를 정해봤습니다. 사실 2012년에는 블로그 활동이 많이 주춤했습니다. 매년 해오던 ICT 10대 뉴스도 발표하지 못했습니다. 글 자체를 쓸 여유가 없었다고 표현하는 것이 적합할 것 같습니다. 그만큼 마음의 여유가 없었고 힘들게 버텨왔습니다.

 

이제 마음을 다잡고 다시 시작하겠습니다. 저의 비상하는 모습을 여러분에게 꼭 보여드리겠습니다!!! 여러분 모두 2013년에 화이팅 하세요!!! 저도 화이팅 하겠습니다!!!

 

2013! Happy New Yea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임이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년에 힘들었어도 의미있는 일들이 많았네요.. 2013년에는 진짜 돈 많이 버세요~ ^^

    2013.01.01 07:51 신고
  2. 권팀장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년 새해도 홧팅입니다.
    승승장구 하세요~!!!

    ^-------^

    2013.01.01 11:09 신고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여러분이 할 수 있는 최선의 선택은?

 

알약이나 V3와 같은 무료 백신으로 컴퓨터를 실시간으로 보호해야 하고, P2P 사이트를 비롯한 이상한 사이트에는 기웃거리지도 말아야 합니다. 무엇보다 신뢰할 수 없는 사이트에서 배포하는 엑티브엑스는 절대 설치하지 말아야 합니다.

 

여기에서 중요한 것은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인지, 아닌지를 왠만한 경우가 아니고서는 확인하기가 어렵다는 데 있겠죠? 유명한 사이트라면 모르겠지만 웹서핑 중에 어떤 사이트에 들어가게 될지는 아무도 모를 일이기 때문입니다. 특히 악성코드를 배포하는 사이트는 접속하는 것만으로도 감염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그런데 어떻게 알 수 있냐가 관건이죠!

 

자! 여기에서 한국인터넷진흥원의 웹체크 툴바가 필요하게 됩니다. 인터넷 익스플로러에 웹체크 툴바를 설치하게 되면 사이트에 접속할 때마다 악성코드가 포함되어 있는지, 해킹 당한 이력이 있는지, 개인정보 유출 가능성이 있는지, 청소년에게 유해한 홈페이지 인지를 알려주게 됩니다.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에 접속했을 때의 화면입니다. 현재 사이트의 보안수준을 일목요연하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렇게 위협요소가 발견되지 않게 되면 안심하고 사이트를 이용하면 되는 것이죠!

 

이처럼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한국인터넷진흥원(www.kisa.or.kr)에서 웹체크 툴바를 개발하여 국민 여러분에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 웹체크 툴바 다운로드는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바로 다운받아 설치할 수 있어요. 여러분 깜냥 윤상진 저 믿죠? 믿고 클릭해서 설치해주세요~ ^^

 

웹체크 툴바 다운로드 받기 : http://2u.lc/AmMJ

 

 

위와 같이 다운 받아서 설치하고 나면 인터넷 익스플로러에 웹체크 툴바가 설치됩니다. 참 쉽죠~ ^^ 여기에서 주의할 점은 열려 있는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다 닫히기 때문에 작업하고 있는 게 있다면 다 종료하고 설치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점 꼭 주의하세요!

 

(KISA 보호나라 페이지: http://www.boho.or.kr/kor/check/check_05.jsp)

 

웹체크 툴바를 통해 사이트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한국인터넷진흥원의 다양한 개인정보보호 관련 서비스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답니다.

 

웹체크 툴바로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의 사이트 정보를 확인해 보면 깨끗한 사이트라고 뜨네요~ ^^

 

 

웹체크 툴바를 이용해 웹서핑을 하면 맘 놓고 웹서핑을 즐길 수 있겠죠? 웹체크 툴바는 위 링크로도 설치할 수 있지만 KISA 보호나라 홈페이지에서도 다운로드 받아 설치할 수 있습니다.

 

KISA 보호나라 홈페이지: http://www.boho.or.kr/kor/check/check_05.jsp

 

참 괜찮은 툴바죠? 여러분도 설치해서 이용해 보면 좋을 듯 합니다.

 

아, 그리고 지금 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웹체크 다운로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니 참여해 보시기 바랍니다. 매일매일 총 13일 동안 13명에게 아이패드 미니를 한대씩 쏘는 캠페인이니 군침이 돌지 않나요? *^^*

 

웹체크 다운로드 캠페인 참가하기: http://kisa.2u.lc/webcheck/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얼마전에 한국인터넷진흥원(http://kisa.or.kr/)으로부터 개인정보보호 의무조치를 미이행했다고 개선안내 메일을 받았다.

 

뉴스플랫폼인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에 개인정보 수집, 이용 등에 대한 고객의 동의 절차가 미흡하고 보안서버를 미 적용 했다는 것이다.

 

예전에도 이런 메일을 받긴 했지만 그때는 주민번호를 받지 않는 것으로 회원가입 폼을 변경하여 넘겼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회원가입 및 로그인을 받는 모든 웹사이트에 보안서버 적용이 의무라는 것이다. 

 

정말 의문이다. 로그인을 받는 모든 웹사이트에 보안서버 의무화라..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대한 고객 동의야 그렇다고 하더라도 보안서버를 모든 웹사이트에 의무적으로 적용해야 한다는 것은 매우 불합리해 보인다.

 

회원가입과 로그인이 있는 모든 웹사이트에 보안서버를 적용해야 한다는 것인데.. 만약 하지 않으면 사전 통보없이 고발할 수도 있다고 엄포를 놓고 있다.

 

과연 보안서버로 무엇을 보호할 수 있단 말인가? 솔직히 개발쪽은 잘 모르지만... 인터넷에서 검색을 조금 해보니 보안서버는 문을 걸어잠그는 수준이라고 한다. 보안서버가 적용되더라도 해커가 마음만 먹으면 얼마든지 드나들 수 있다는 것이다.

 

결국 보안서버라는 것이 보호해줄 수 있는 것이 극히 제한적이라는 이야기! 그런데 모든 웹사이트에 의무적용이라니.. 그것도 개인이 운영하고 있는 웹사이트까지 포함해서 말이다.

 

개인들이 소규모로 운영되는 웹사이트, 커뮤니티, 쇼핑몰 기타 등등.. 회원가입 및 로그인 기능이 들어 있는 모든 웹사이트에 보안서버 적용이 의무화라니..

 

무언가 앞뒤가 안맞는 정책이라 생각한다. 주민번호와 같은 민감한 정보를 받는 것도 아닌데 모든 웹사이트에 보안서버를 의무화 한다는 것은 무리가 있다고 생각한다.

 

한마디로 책상머리에서 나온 정책이 아닐까 한다. 현실적으로 너무나 가혹한 정책이라는 말씀.. 작은 쇼핑몰부터 작은 커뮤니티 사이트까지 로그인이 가능한 곳이라면 모든 사이트에 보안서버 의무화라니..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는 개선안내를 받았고 큰 불화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보안서버를 적용했다. 울며겨자먹기로 적용을 하긴 했지만 정말 이런 비현실적인 정책으로 소규모 웹사이트들을 괴롭히지 말아줬으면 좋겠다. 진심으로!!!

 

 

블로그와이드 로그인 페이지 보안서버 적용 URL :

https://blogwide.kr:446/article/index.php?mid=bnn&act=dispMemberLoginForm

 

블로그와이드 회원가입 페이지 보안서버 적용 URL :

https://blogwide.kr:446/article/index.php?mid=bnn&act=dispMemberSignUpFor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메타사이트인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가 3월에 해킹을 당했었다.
그리고 한달가량 사이트를 잠정 폐쇄했었고 지금은 복구된 상태이다.
몇가지 해킹 관련 보안사항을 업데이트하였다. 하지만 여전히 취약한건 사실이다.

해킹을 당한 이후 한국인터넷진흥원(http://kisa.or.kr/)에 해킹신고를 했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 해킹신고를 하면 해킹관련 해서 취약점을 보안해준다는 이야기를 들었기 때문이다.
김희정 한국인터넷진흥원장에게 직접 들었었다. 2010 전망 IT 컨퍼런스에서... 말씀 참 잘하시던데...
하지만 해킹신고한지 어언 두달동안 한통의 이메일이나 전화도 받은 적이 없다.


해킹신고라는 것이 그냥 요식행위인건지...
사실 정부가 인터넷 해킹에 대처하는 부분에 있어서 많은 문제점들이 있다고 생각한다.
해킹 뿐만 아니라 인터넷에 관련된 많은 것들에서 문제가 있겠지만...
인도네시아와 같은 동남아 국가에서 한국을 경유하여 다른 나라 사이트를 공격하는데도 이것을 막을 대책은 없단 말인가?
그저 사이트 운영자가 모두 짊어지고 가야 하는 숙제인가?
그럼 해킹신고는 왜 하라는 거지?
대외적으로는 해킹신고를 하면 KISA 담당자들이 사이트의 보안취약점을 찾아보고 대처를 해준다고 하면서 아무것도 하지 않고 있는 거지?

사실 사이트 운영자가 짊어지고 가야 하는 난제임에는 분명하지만 정부차원에서 KISA가 어떻게든 역할을 해주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그리고 김희정원장님이 수많은 사람들 앞에서 KISA가 하는 일에 대해 이야기했던 부분들! 꼭 지켜지기를 바란다.
손끝으로 열리는 세상? 온갖 화려한 미사여구로 치장한 KISA여~
클린 인터넷을 꿈꾸는 KISA여~
나도 클린 인터텟을 꿈꾸는 한 사람으로써 KISA가 부디 제 역할을 다해주기를 당부한다.


덧1) 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연락이 왔습니다. 아무래도 해킹신고 접수 단계에서 오류가 발생하여 해킹신고 자체가 접수되지 않은 것 같습니다. 사실 제 입장에서는 접수가 제대로 되었다고 생각을 했는데 아무 연락이 없어서 이렇게 글을 작성한 것인데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업무를 제대로 처리하지 않고 있다고 오해하실 수 있을 것 같아 덧글을 남깁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커타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부가 하는 일이 다 그렇쵸 뭐~
    그리고 조금만 더 생각해보면 그 사람들이 뭘 해줄 수 있겠습니까?
    지들도 잘 모를텐데~~~

    2010.05.04 09:17 신고
    • 깜냥 윤상진  수정/삭제

      저도 어떤 조치를 취해줄 수 있을지 많이 궁금합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연락이 왔으니 진행상황을 블로그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2010.05.06 09:14 신고
  2. 김희정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인터넷진흥원 김희정원장입니다.
    지금 즉시 알아보고 바로 연락드리겠습니다. 불편을 끼쳐서 죄송합니다.

    2010.05.04 14:49 신고
    • 깜냥 윤상진  수정/삭제

      이렇게 직접 댓글을 달아주시니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도움을 주시면 진심으로 감사하겠습니다.
      해킹때문에 항상 불안합니다. ㅠㅠ

      2010.05.06 09:15 신고
  3. 신대규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인터넷진흥원 신대규입니다.
    깜냥님께서 올리신 글을 보고 늦게나마 답변을 드립니다. 죄송합니다.
    신고포맷 작성 시의 오류 등으로 인하여 간혹 신고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깜냥님의 이메일과 성함, 피해사이트로 신고기록을 검색해보았으나, 찾을 수 없었습니다.
    깜냥님의 이메일(****ddi.empal.com)로 후속처리에 관한 메일을 보내드렸으니, 답장 주시면 즉시 해킹방지를 위한 기술지원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0.05.04 21:16 신고
    • 깜냥 윤상진  수정/삭제

      네.. 신고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을 수 있겠군요~
      보내주신 이메일에 회신드렸으니 확인 바랍니다.
      그리고 해킹방지를 위한 기술지원좀 잘 부탁드립니다. ^^

      2010.05.06 09:16 신고
  4. Barbour Weste Betty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하Roger Ailes sagt in seinem Buch, "You Are the Message". "Es ist ein geistiger Prozess, um Lampenfieber zu überwinden. Nie darüber gelesen, aber als ich hörte, Marylinn reden gerippte Tunnel und Wunderkerzen an der Küste in meinen Ohren caost pearked auf.

    {{{Wir können nicht Leben ohne Raum das Leben nennen. Flüssige Weißer sollte immer im Kühlschrank aufbewahrt werden und fest verschlossen .. 조에

    2014.05.10 10:33 신고
  5. 알거없수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는일이 있기나 한건지....데체 뭘해줄수 있는건가? 피해자는 있어도 가해자는 잡을수도 ....있을수도 없겠지요.
    존재감없는 기관.

    2015.06.02 03:57 신고







 2009년 7월 27일 현재 필자는 블로그메타사이트인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와 커뮤니티사이트인 엑스티비(www.extv.co.kr)를 운영하고 있다.
돈이 되는 것도 아니고, 처음과 달리 이제는 재미도 별로 없고... 그저 유지만 하고 있는 차원이다.
물론 블로그와이드는 사업화 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이지만 현재의 상황에서는 언제가 될지 기약할 수 없는 실정이다.
하지만 그... 유지만 하는 차원이 점점 힘겨워지고 있다.
얼마전 블로그와이드의 트래픽 폭주로 인하여 호스팅회사와 결별하기 직전까지 갔었던 일도 있었지만 이제는 정부(http://guide.kisa.or.kr/)에서 태클을 걸었다.
바로 '개인정보 보호조치'가 미흡하다는 것이다.

위반사항은 다음과 같다.
(1) 개인정보 수집 이용 등에 대한 고객의 동의절차 미흡(정보통신망법 제22조 또는 제24조의2 또는 제25조)
(2) 개인정보취급방침의 공개 미흡(정보통신망법 제27조의2)
(3) 보안서버 미적용(정보통신망법 제28조 및 동법 시행령 제15조의4)
과태료가 3,000만원 이하? 5,000만원 이하?

그리고 다음 점검일까지 개선되지 않을 경우 정보통신망법 제73조 또는 제76조에 의거 행정조치(시정명령, 과태료)가 취해질 수 있다고 협박해왔다.
정말 짜증나는 일이다. 사업자가 운영하는 것도 아니고 개인이 운영하는 사이트이고, 영리 목적으로 운영하는 것도 아니다. 대규모의 사이트도 아니고 랭키닷컴 기준 20,000위 이하의 사이트이다. 물론 약간의 광고수익은 발생하지만 극히 미미한 수준이다.

이런 사이트를 보고 보안서버를 적용하라니???
배보다 배곱이 더 클 판이다.

담당자와 전화통화를 했다. 개인정보를 받게 되면 그 개인정보를 보호해줄 의무가 있다는 것이다. 보안서버를 구축하기 싫다면 개인정보를 받지 않으면 된다고 했다. 회원가입을 받지 말라는 것이다.
그래서, 주민번호하고 성명(실명)만 안받으면 되는것 아니냐구 하니까, 이메일 등도 개인정보라고 하면서 개인정보는 하나만 받으면 보안서버를 구축하지 않아도 된다고 하였다.

아이디, 패스워드를 제외하고 하나의 개인정보만 받으면 개인정보를 취급하지 않는 것으로 간주한다는 것이다. 개인정보를 받아서 딱히 쓸일도 없었던 필자는 그냥 개인정보를 하나만 받는 쪽으로 회원가입을 수정하겠다고 이야기하고 전화를 끊었다. 보안서버를 구축할 수는 없었기 때문에 선택은 하나뿐이었다.

하여 회원가입폼을 변경하여 ID, PW, 필명(별명, 닉네임)만 받는 것으로 수정하였으나 아무리 생각해도 이메일도 받아야될 것 같은 생각이 들었다. 그리고 필명이 개인정보라는 생각이 전혀 들지 않았다. 실명도 아닐뿐더라 필명으로 그 사람이 누구인지 알수가 없지 않은가? 다시 담당자와 통화한 결과 필명과 이메일만으로는 회원의 신상정보를 파악할 수 없기 때문에 회원가입시 필명과 이메일 정보를 받더라도 개인정보 보호조치를 취하지 않아도 된다는 대답을 듣게 되었다. 필명은 개인의 유니크(고유)한 개인정보가 아니기 때문이다.

즉, ID, PW, 필명, 이메일만 받으면 개인정보 보호조치 대상에서 제외되는 것이다. 회원가입폼을 수정하여 한국인터넷진흥원 웹모니터링사무국(http://guide.kisa.or.kr/)의 심사대상에서 최종 제외되었다.


이렇게 하나의 고비를 또 넘기게 되었다. 하나의 사이트, 하나의 서비스를 구축하고 운영한다는 것이 얼마나 힘든 일인지를 또다시 깨닫게 되었다. 하나의 이슈가 넘어가면 또 하나의 이슈가 터져나오고...

그래도 아직까지는 사이트를 유지할 힘이 남아있다. 특히 블로그와이드(www.blogwide.kr)는 나의 미래를 위하여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투자해야할 필요가 있다.

이제 다음으로 나에게 찾아올 이슈는 무엇일까?
저작권? 초상권? 명예회손? 무단전제? 재배포?

무엇하나 자유로운 이슈가 없는 것 같다. 걸고 넘어질려고 하면 안걸릴게 하나도 없는 것이다. 하지만 어떤 문제가 발생한다 해도 뚫고 나갈 길은 언제나 존재할 것이라 확신한다. 그리고 필자가 운영하는 정도의 소규모 사이트에까지 영향이 미칠려면 이미 사회적으로 큰 사건이 터져 공론화된 이후가 될 것이다. 항상 상황을 예의주시해야 하는 이유이다.

사이트 운영자 여러분! 개인정보보호조치 개선안내 메일을 받았다면 당황하지 말고 대처하자!!!
물론 보안서버를 설치할 여유가 있는 사이트라면 문제없겠지만...

회원가입시에 ID, PW, 필명, 이메일만 개인정보로 받으면 한국인터넷진흥원 웹모니터링사무국(http://guide.kisa.or.kr/)의 마수(심사대상)에서 벗어날 수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허진우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의 서비스를 만들어 런칭하고 운영한다는 것은 그만큼 사회적 책임도 따르는 것이군요...
    끝까지 용기를 잃지마시고 열정을 다해 운영하시기 바랍니다.
    지켜보겠습니다.

    2009.07.28 09:07 신고
    • 깜냥 윤상진  수정/삭제

      처음에는 사이트 운영이 재미있어서 퇴근후에도 인터넷속에서 살았는데... 이제는 정말 지치더군요~
      그렇다고 접을 수도 없구요...
      정말 사이트운영은 사회적 책임도 따르는 것 같습니다.

      2009.07.29 18:12 신고
  2. 로봇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이것도 2mb때문인건가요?

    2009.07.28 18:25 신고
    • 깜냥 윤상진  수정/삭제

      맞습니다~ 망할놈의 2mb때문입니다.
      얼마전에는 유인촌도 블로그에 삼진아웃제가 적용된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하더군요~
      정말 살맛 안나는 세상입니다.

      2009.07.29 18:13 신고


BLOG main image
깜냥이의 웹2.0 이야기!
깜냥닷컴은 최근 트랜드로 급부상하고 있는 웹2.0, 소셜웹, SNS, 플랫폼에 대하여 IT업계의 실무자로써 일하면서 생각하고 있는 것들에 대하여 솔직하고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는 열린 블로그입니다.
by 윤상진

공지사항


Bookmark and Share

카테고리

깜냥이의 웹2.0 이야기! (1543)
Notice (24)
He's Story (134)
He's Talk (140)
Childcare Diary (125)
He's Column (1076)
Multimedia (23)
Various things (13)
Vision board (2)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윤상진'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