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볼 영화가 없어서 영화관에 찾지를 않았는데 오랜만에 트랜스포머2 시사회에 참석하였다.
사실 '트랜스포머'는 나의 애마 이름이기도 하다. 얼마전에 구입한 '소나타 트랜스폼'에게 이름을 지어줬는데, 처음에는 은색이어서 '은마'라고 지어줬다가 '트랜스포머'로 바꾸었다. ㅋㅋ
근데 영화를 보고 나서 프라임이나 범블비로 바꿀까 심각하게 고민중이다. ㅋㅋ

오랜만에 영화관을 찾은 나로써는 정말 기대되는 영화였다. 특히 몇년전에 신선한 소재로 흥행에 성공했던 트랜스포머의 후속작이기에 더더욱 기대가 컸다.
신기했다고 해야 할까? 동심으로 돌아갔다고 해야 할까?

하지만 영화 시작하자마자 나오는 트랜스포머들... 로봇이라고 해야 하나?
처음부터 끝까지 트랜스포머가 나오니 정말 지겹더라~
1편에서의 신선함은 없고 식상함만 느껴졌다.
'패자의역습'이라는 부제도 스타워즈 시리즈의 '제다이의귀환'을 연상시켰다. 신선하지 않았다.
그냥 처음부터 끝까지 로봇들이 나와서 자기들끼리 치고받고 하면서 스토리가 흘러간다고 생각하면 된다.
그리고 1편에서 정말 멋있다고 생각했던 로봇들이 2편에서는 왜이렇게 구린지... ㅋㅋㅋ


하지만 영화의 막판 하이라이트 부분을 흥미진진했다.
바로 인간과 디셉티콘과의 싸움 장면이다.
사실 1편에서는 인간이 트랜스포머를 상대로 싸운다는 것이 거의 무모하게 보였었다.
2편 중반까지도 그랬다.
하지만 마지막 부분을 보면 인간이 미사일, 탱크, 총 등으로 무장하고 '프라임'을 살리기 위하여 총력전을 펼치게 된다.
거의 대등하게 맞선다. 이 장면을 보면서 1편과는 조금 다르게 접근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
1편 보다는 주인공인 샘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진 것도 눈여겨 볼만하다.

뭐, 마이클베이 감독이 로봇영화를 만들면서 너무 로봇 중심으로만 만들지 않기 위하여 스토리를 구성한 것 같기도 하다.

어찌되었건 트랜스포머 2편은 기대가 컸던것 만큼 실망하지 않을 수 없었다.
특히 트랜스포머들의 싸움장면은 지루하고 식상했다. 처음부터 끝까지~ 쭈~ 우~ 욱~~

하지만... 아무리 필자가 혹평을 한다해도 한번쯤을 봐야할 영화가 아니겠는가?
섹시한 메간폭시도 봐야 하고~ ㅎㅎㅎ

이제 판단은 여러분의 몫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래도...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기대를 많이 하고 있는 영화인데...
    그래도 봐야겠죠? ㅋㅋ

    2009.06.19 18:57 신고
  2. 어제보고왔습니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1편에 비해선 조금 아쉬운 감이 있더군요..화면이 엄청 화려하긴 했지만 그게 다...
    1편을 워낙 재미있게 본터라...음..그래도 간만에 극장에서 볼만한 영화였습니다.
    아..2편에서 젤 불쌍한건 메가트론인듯;;;

    2009.06.25 11:07 신고
    • 깜냥 윤상진  수정/삭제

      ㅎㅎㅎ 메가트론이 제일 불쌍하다는 말에 공감합니다. 나쁜넘 1인자도 아닌것이 이리치이고 저리치이고... ㅋㅋㅋ
      그런데 인간은 언제까지 트랜스포머들과 같이 살아야 할까요?
      이번에도 메가트론은 파괴되지 않았는데...
      3편에서 또 볼 수 있을까요? ^^
      (이거 영화내용을 너무 흘렸나요? 더 이야기하다가는 스포일러가 되겠네요~ ㅋㅋ)

      2009.06.26 18:03 신고







  그동안 나의 생명을 지켜주었던 나의 애마 갤로퍼를 폐차시켰다.(http://www.ggamnyang.com/508)
이제는 나의 애마가 된 '소나타 트랜스폼'
이름을 '은마'라고 지었다. 은색 소나타이니... ^^
'은마'를 집으로 조심스럽게 가져와서 고사를 지냈습니다.

'은마'야! 부디 20년 무사고로 나를 지켜주기 바란다!!!
열심히 한번 살아보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솔이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사지내셨네요. 20년 무사고 기원

    2009.06.03 09:53 신고
    • 깜냥 윤상진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20년 무사고! 꼭 그렇게 되어야 할텐데~ ㅎㅎㅎ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면서 살다 보면 언젠가는 이루어지겠죠~ ^^

      2009.06.03 21:59 신고
  2. 이스짱  수정/삭제  댓글쓰기

    ㅊㅋ 새차 뽑으셨네요^^ 고사주 같이 드시지...ㅋ~

    2009.06.03 11:20 신고


BLOG main image
깜냥이의 웹2.0 이야기!
깜냥닷컴은 최근 트랜드로 급부상하고 있는 웹2.0, 소셜웹, SNS, 플랫폼에 대하여 IT업계의 실무자로써 일하면서 생각하고 있는 것들에 대하여 솔직하고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는 열린 블로그입니다.
by 윤상진

공지사항


Bookmark and Share

카테고리

깜냥이의 웹2.0 이야기! (1545)
Notice (24)
He's Story (134)
He's Talk (140)
Childcare Diary (125)
He's Column (1078)
Multimedia (23)
Various things (13)
Vision board (2)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윤상진'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