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할 때 눈이 편한 브라운계열 썬글라스를 다비치 일산동구청점에서 장만했다.


썬글라스를 새로 장만해 본 적이 언제였던가? 결혼할 때 장만한 폴리스 썬글라스를 아직도 사용하고 있다.


검은 색이어서인지 운전할 때 눈이 피곤하던 차에 다비치 일산동구청점에서 장만할 수 있는 기회가 있어서 새로 장만하게 되었다.



다비치 일산동구청점에 가보니 명품 썬글라도 눈에 많이 보였다.


하지만 나는 명품이 필요없다.



휘황찬란한 썬글라스들..


나에겐 너무 비싸다. ㅎㅎ



나는 10만원 미만으로 고르고 있다.



다비치 안경원 로고다.


안경원쪽으로는 굉장히 유명한 프랜차이즈 안경원이다.



다비치 일산동구청점 내부이다.


2층에서는 안경과 썬글라스를 판매하고 있다.


안경원이 엄청 넓고 안경사분들도 많아서 이용하기가 참 편리했다.


게다가 가격도 아주 착했다. ㅎㅎ



2층 한켠에는 고객전용 무료 카페가 있다. 


아메리카노나 코코아도 무료로 먹을 수 있다.


나도 아메리카노를 한잔 마시면서 기다렸다.



썬글라스를 본격적으로 골라봤다.


사실 해외 명품 보다는 국산으로 해서 10만원 안짝으로 골랐다.



운전할 때 눈이 편한 브라운 계열로 골랐는데 제일 먼저 이녀석이 눈에 들어왔다.


호피 무늬가 아주 인상적이었고, 특히 무게가 엄청 가벼웠다.


이게 1순위! ㅋ



그리고 다음으로 눈에 들어온 녀석.


첫번째꺼가 너무 밋밋한 느낌이 있었는데 이건 개성이 넘쳤다.


그런데 조금 무거웠다.


디자인을 고를 것인가? 아님 실용성을 고를 것인가? ㅎㅎ


나의 선택은 디자인이었다.



1층에는 안경 찾는 곳이 있다.


보통 시력 측정하고 안경을 맞춰서 찾는 곳이다.


썬글라스도 이곳에서 깨끗하게 닦아서 케이스에 넣어 준다.



설현 아큐브 디파인? 설현을 여기에서 보다니.. ㅎㅎ


1층은 렌즈만 전문으로 판매하고 있다. 여성 고객들이 정말 많았다. 여성들은 안경보다는 렌즈를 더 많이 착용하는 것 같다.


맞춤형 렌즈부터 원데이렌즈까지 다양하다. 요즘은 원데이렌즈를 많이 쓰나 본데 나는 그래도 안경이 편하다.



다비치 일산동구청점의 외부 모습이다.


다비치 안경원을 나오면서 한컷 찍었다.


깔끔하고 친절한 곳이어서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다.



특히 설현 사진이 많이 있어서 좋았다. ㅎㅎ


내것이 될수는 없겠지만 보는 것만으로도 입가에 미소가 번지게 하는 매력이 있어서 좋다.



파란 하늘과 함께 다비치안경원이 빛나고 있다.


일산 아쿠아플라넷에 온김에 다비치 동구청점에 오긴 했지만 일산에서 맞추길 잘했다.


주차도 아주 편하다. 지하 주차장이 있고, 도장만 찍어 오면 된다. 안경 맞추는 시간이 길어지면 그에 맞게 주차권을 주니 주차 걱정하지 말고 차가지고 방문하면 된다.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새로 장만한 썬글라스를 쓰고 한 컷!


일단 디자인이 마음에 든다. 그리고 눈이 굉장히 편한 느낌을 받았다.


이제 장거리 운전이 겁나지 않는다. 레저 용으로도 그만인 썬글라스인 것 같다.



아내도 썬글라스를 착용해 봤다.


아내가 자꾸 썬글라스를 탐낸다.


이건 운전용이라고 하니 자기꺼를 나 주겠다고 한다.


디자인이 여성용이라면서 자꾸 탐을 낸다.


아무리 그래도 이건 내꺼다. 운전할 때 쓸꺼다. ㅎㅎ


오랜만에 오로지 나를 위해 투자한 시간이었다. 앞으로는 남편으로써, 아빠로써의 나도 좋지만 나 자신을 위한 시간도 가져봐야겠다.


나를 가꾸자! 그래야 사람들이 모이고 일이 들어온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썬글라스 저렴하고 좋네요. ^^

    2016.03.29 20:48 신고







11월 22일, 복합문화공간인 KRING에서 열린 조니워커 플래티넘 레이블 런칭파티에 초대받아 다녀왔습니다. 사실 위스키 런칭 파티이고 해서 별 볼일 없을 줄 알았는데 정말 럭셔리하게 잘 꾸며 놓으셨더군요! 게다가 파티에 초대 받아 오신 분들도 다들 럭셔리 정장 차림을 하고 오셨더군요! 처음 파티장에 들어서는 순간부터 고급 럭셔리 파티 분위기가 물씬 풍겼습니다. 파티이니 만큼 술마시는 분위기는 아니었지만 시음하다가 얼굴이 빨개지기도 했답니다. ^^
 


'조니워커 플래티넘 레이블'은 조니워커 브랜드를 창시한 워커 가문이 특별한 행사를 위해 위스키를 제작하던 '프라이빗 블렌드(Private Blends)'의 전통을 이어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탄생시킨 보물같은 위스키입니다. 언제나 소수의 VIP 만을 위해 만들어졌기 때문에 아주 특별한 풍부함과 섬세함을 느낄 수 있는 위스키라고 합니다. 18년 이상 숙성된 위스키 원액만을 사용하였고, 가장 섬세하고 정교한 블렌딩으로 만들어졌기 때문에 조니워커 제품 중 가장 뛰어난 숙성을 자랑할 정도로 완벽한 위스키입니다.

저도 술을 좋아하는지라 위스키를 좋아하는데 아주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런칭 행사는 아주 화려하게 치뤄졌습니다. 


화려한 런칭행사와 함께 저녁도 먹을 수 있어서 좋았답니다. 호텔 코스 요리 수준으로 나왔는데요... 지금 생각해도 정말 맛있는 저녁이었습니다. 테이블당 조니워커 플래티넘 레이블이 한병씩 있었는데, 아주 맛있게 먹었답니다. ^^ 특히 목넘김이 정말 부드럽더군요!


저녁 먹고 있는데 지성이 나와서 인사를 하고 들어갔습니다. 지성은 본인이 본부장이라고 너스레를 떨더군요~ ㅎㅎ(얼마전 끝난 드라마에서... ^^) 지성이 파티 분위기와 너무 잘 어울리더군요. TV로 볼때보다 키는 좀 작은 듯 보였는데, 그래도 지성이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탤런트인 만큼 파티 분위기는 한층 고조되었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가수 다비치가 나와서 축하 공연을 했습니다. 무려 5곡을 불렀는데, 음향 시설이 별로 안좋은지, 아니면 폭발적인 고음때문인지 소리가 약간 찢어지기는 했지만 그래도 정말 훌륭한 무대였습니다. 여기에서 다비치를 볼줄은 미쳐 몰랐거든요! ㅎㅎ 특히 강민경양! 정말 이쁘더군요~ ^^; 다비치 공연만으로도 이곳에 온 목적은 충분히 달성했다고 생각할 정도로 가슴 뿌듯한 공연이었습니다.


다비치의 열정적인 무대를 끝으로 집으로 돌아왔답니다. 그런데 이건 이야기 안할려고 했는데, 집에 갈려고 나오는 길에 선물을 하나씩 주더라구요! 조니워커 플래티넘 레이블 18년산 750ml... 생각지도 못했는데 너무 좋은 선물을 받았습니다. 가슴이 너무 벅차오르더군요! 집에 손님오면 꺼내놓을 술이 있다는게 너무 행복합니다. ^^



조니워커 홈페이지: http://www.johnniewalk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깜냥이의 웹2.0 이야기!
깜냥닷컴은 최근 트랜드로 급부상하고 있는 웹2.0, 소셜웹, SNS, 플랫폼에 대하여 IT업계의 실무자로써 일하면서 생각하고 있는 것들에 대하여 솔직하고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는 열린 블로그입니다.
by 윤상진

공지사항


Bookmark and Share

카테고리

깜냥이의 웹2.0 이야기! (1545)
Notice (24)
He's Story (134)
He's Talk (140)
Childcare Diary (125)
He's Column (1078)
Multimedia (23)
Various things (13)
Vision board (2)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윤상진'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